알림마당

평화로 가는 길, 임진각-판문점 모노레일 달린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3-06 00:00:00

평화로 가는 길, 임진각-판문점 모노레일 달린다

경기관광공사가 임진각평화누리에서 판문점까지 달리는 첨단 ‘평화 모노레일’(가칭)을 추진한다.
 

공사는 경기도와 함께 새로운 관광인프라인 ‘평화 모노레일’을 정부에 정식 제안, 신속히 추진할 예정이다. 

단순 이동수단이 아닌 최첨단 관광형 모노레일이다. 임진각-판문점 구간 총 11Km를 운행하며,
역사는 임진각 역-분단의 역-평화의 역-판문점 역 총 4곳이다.

65년의 기다림,평화 모노레일 달리다~임진각 분단의역 1단계 임진각-판문점구간(편도11.0km 모노레일) 판문점 2단계 (판문점-개성간) 예정노선(편도 14.0km 모노레일) 3단계(계성시-송악산)예정 노선(편도 3.0km 케이블카)1,2단계 모노레일 3단계 케이블카
 

역사마다 차별화 된 관광요소를 도입한다.

임진각 역은 사전등록, 교육, 편의시설 중심의 승하차장으로,
임진각평화누리․수풀누리(습지체험학습원) 등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된다.

분단의 역은 전쟁․아픔․갈등을 주제로 한 체험과 전시가 이뤄지며,

평화의 역은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을 활용 해 분단에서 평화의 장소가 된 DMZ를 생동감 있게 표현한다.

판문점 역은 면세점, 북한 음식, 특산품 등을 즐길 수 있다.

65년의 기다림,평화 모노레일 달리다~ 


모노레일 자체도 즐길거리다. 객차의 좌우와 아래 삼면을 투명강화유리로 제작,
이동 중에도 약 70년 간 보전 된 DMZ의 속살을 감상할 수 있다.
또 특수 제작된 유리에서 나오는 영상을 통해 DMZ의 역사와 통일 대한민국 등을 만나볼 수 있다.


경기관광공사 관계자는 “누구나 평화 모노레일을 타면 제대로 DMZ를 느낄 수 있도록 IT 강국에 걸맞은 최고의 콘텐츠와
최첨단 기술을 도입 해 흥미, 눈물, 감동을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사는 이 평화 모노레일을 단계적으로 개성 송악산까지 확대․연장 할 계획이다.
1단계가 임진각-판문점 간 11Km 구간이며, 2단계는 개성 시내를 관통하는 판문점-개성 간 14Km 구간이다.
3단계는 개성시내에서 송악산을 잇는 3Km 구간이다.
 

공사는 평화 모노레일이 파주․고양․연천 등 경기북부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모노레일이 DMZ의 랜드마크로 자리 잡으면 체류형관광과 지역소비로 이어지고,
인근 킨텍스 마이스(MICE) 참가자들의 숙박․소비 유도가 가능하다고 예측했다.

평화로 가는길 임진각 판문점 모노레일 달린다
 

현재 국내에는 대구, 순천만, 거제 등에서 모노레일이 운영 중이나,
DMZ를 배경으로 첨단 기술과 콘텐츠를 도입한 것은 평화 모노레일이 처음이다.

평화 모노레일은 운행속도 약 30Km/h, 운영시간 왕복 약 50분(관람․체험 시간 제외), 운행 배차 간격 약 6분~8분이다.


경기관광공사 유동규 사장은 “우리나라가 지금까지 북쪽이 막힌 섬나라 아닌 섬나라였지만,
이제 북으로 길이 열리면 진정한 반도국가의 지정학적 가치를 살릴 수 있을 것”이라며
“평화 모노레일은 그를 위한 디딤돌이자 계기가 될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공사는 경기도와 함께 새로운 관광인프라인 ‘평화 모노레일’을 정부에 정식 제안, 신속히 추진할 예정이다.​

설문조사를 확인하고 싶으시다면 밑에 참고파일 (설문조사.jpg)를 참고해주세요


 → 보도자료, 관련자료, 사진 등은 웹하드에서 받으실 수 있습니다.
 *폴  더 : 평화모노레일 관련 (
www.webhard.co.kr )
 *아이디 : gtoonline / 패스워드 : 2596911

관련기사 바로가기 : 연합뉴스-'평화 모노레일'타고 개성 갈까?···경기관광공사 추진
관련기사 바로가기 : 중앙일보-'모노레일'타고 판문점 갈 수 있을까?···경기관광공사 추진
관련기사 바로가기 : 한계레-'평화 모노레일'타고 개성 갈까?
관련기사 바로가기 : KBS-임진각에서 판문점 잇는'모노레일'건설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