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경기도, 중국 마이스 시장 공략 지속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7-26 00:00:00

경기도, 중국 마이스 시장 공략 지속

- 5월 광저우 설명회 이어 지난 25일 산동성, 칭다오에서 설명회 개최 -

- 올해 7월까지 15천여 명 중국관광객 직접 유치 성공 -

 

경기도(도지사 이재명)와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최근 중국에서 경기도 MICE·관광 설명회를 잇달아 개최하고 있다.

 

도와 공사는 중국의 한한령에도 불구하고 중국 마이스 단체·관광객 유치를 위해 24일부터 25일까지 중국 옌타이, 웨이하이, 칭다오에서 마이스·관광 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현지 홍보는 지난 24일 중국 옌타이와 웨이하이 지역을 시작으로 25일 칭다오에서 열린 2019 경기도 MICE·관광 B2B 및 설명회로 이어졌으며 현지 바이어 100여명이 참가했. 한국민속촌, 쁘띠프랑스, 현대유람선, 평강랜드 등 경기도 관광지 12곳이 함께 홍보와 상담을 진행했다.

 

공사 관계자는 한한령으로 중국 관광객 유치가 어려운 것이 사실이나, 다양한 현지 마케팅을 계속하고 있다실제 이러한 노력이 성과로 나타나고 있고 또 장기적으로 관광객 유치의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올 한해 도와 공사는 중국 관광객 약 15천여 명을 경기도로 직접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청소년 교류단체 약 2,300, 우한·상하이 지역 노인교류단체 약 1,000, 일반 단체 관광객 약 4,300명 등이 경기도를 방문했다. 특히 공사는 급증하는 중국 개별관광객 유치를 위해 중국 유력 온라인 여행 사이트 한유망을 통해 경기도 여행 정보를 제공하고 여행상품을 판매, 개별관광객 7,330명을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경기관광공사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이지만 최근 중국 관광 트렌드인 개별관광객과 특수 목적 관광객을 집중 공략 해 성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